코닥과 삼성, 컨슈머 잉크젯 프린팅 분야의 전략적 제휴를 선언하다

 

코닥과 삼성 전자는 26일(현지시각) 두 회사가 유럽에서 컨슈머 잉크젯 프린터를 판매하기 위해 전략적 제휴관계를 맺었음을 발표했다. 삼성은 코닥의  인쇄기 및 잉크 기술을 갖춘 삼성 올-인-원 잉크젯 프린터를 판매할 것이다. 삼성 올-인-원 잉크젯 프린터는 최근 독일에서 출시되었다.

 

“코닥과 삼성의 전략적 제휴는 컨슈머 잉크젯 시장에서의 코닥의 뛰어난 기술력과 사업 경쟁력을 굳건히 하기 위해 여태껏 우리가 지속해왔던 진보와 혁신, 이 모든 것을 반영하는 것입니다.”  코닥 Consumer Group의 Vice President이자, Consumer Inkjet Systems 총 담당자인 Mark Kurz가 말했다. 그는 “이 제휴는 거대한 두 브랜드 간의 협력을 의미합니다. 삼성은 코닥의 뛰어난 기술과 이미징 전문지식을 지렛대 삼아 잉크젯 프린터 사업을 출범할 수 있으며, 코닥 역시 사업 성장을 도모할 수 있습니다. 윈-윈 전략인 셈입니다. “고 덧붙였다.

 

 

 

“이 제휴를 통해, 우리는 코닥이 잉크젯 기술에서 보유하고 있는 방대한 지식과 경험의 수혜를 입을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이제 우리는 레이저 프린터 제품 라인의 하위 부문에 속하는 제품들을 제공할 수 있습니다.  이는 지금까지 삼성이 해낼 수 없었던 일이죠. “ 삼성 전자 IT Solutions Printing  부서 담당자인 Jürgen Krüger가 말했다.

 

Kurz는 삼성과 코닥의 제휴는 코닥의 컨슈머 잉크젯 사업의 확장이며, 코닥은 지속적으로 KODAK Ink Cartridges, KODAK Inkjet Paper 와 함께 KODAK All-in-One Printers에 대한 투자와 판매를 이어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