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닥은 독일 WKS 그룹으로부터 세계 최초 KODAK MAGNUS Q4800 플레이터세터를 공급해달라는 주문을 받았다. 코닥의 새로운 점보 CTP 시스템은 96-페이지 웹 오프셋 프레스에서 최대 1600 x 2900 mm의 초대형 포맷 (XLF) 판재로 시장을 선도하는 속도와 생산성을 보여준다. 또한, KODAK SQUARESPOT 이미징 기술을 사용해, 비교할 수 없는 안정성과 정확성, 신뢰성으로 효율적인 판재 제작 및 탁월한 인쇄 품질을 달성하고 있다.

 

WKS 그룹은 에센 (Westend Druckereibetriebe) 현장에서 쓸 MAGNUS Q4800 플레이트세터를 주문했다. 이곳은 해당 등급의 히트세트 웹 오프셋 프레스에서 최대 80페이지까지 생산이 이루어지는 곳이다. WKS 그룹의 매니징 디렉터, 랄프 디트만은 우리에게 중요한 한 가지 논거는 MAGNUS Q4800UV에서 써멀 기술로 전환하게 해줄 것이라는 점이다. 이미징 용량이 높아진다는 것도 또 다른 장점이다라고 말하며, 이 선구적인 투자에 대해 이렇게 내가 보기에, 코닥의 기술 전문성 수준은 매우 높다. 그래서 대형 포맷 플레이트세터 부문에서 그들과 다시 협력하기로 결정을 내리기가 쉬웠다고 덧붙였다.

 

WKS 그룹을 위한 MAGNUS Q4800에는 네 개 판재 포맷과 인라인 펀치를 위한 XPL 팔레트 로딩 시스템이 구비될 예정이다. 에센에서 코닥 XLF CTP 시스템이 가동되는 것은 20214분기로 예정돼 있다.

 

코닥의 글로벌 세일즈 전략 부사장, 제프 젤머는 “WKS 그룹이 자동화와 생산성 면에서 XLF 카테고리에 새로운 기준을 세우고 있는 코닥의 혁신을 선택해주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하며 “MAGNUS Q4800 플레이트세터의 개발은 코닥이 글로벌 인쇄산업에 최신 기술과 새로운 효율 잠재력을 가져오기 위해 노력하고 있음을 보여주는 증거이다. 우리는 이 프로젝트와 다른 프로젝트에서도 계속 WKS 그룹과 협력해 나갈 수 있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WKS 그룹은 유럽 내 독일어 사용 국가들에서 손꼽히는 인쇄 미디어 서비스 사업자로, 현재 독일 전역의 여섯 개 현장에 9 개 회사 815 명의 직원을 두고 있다. 이 종합 시설은 인쇄 프로젝트가 하나부터 대량 분야의 방대한 수량까지 전부 집행할 수 있게 해준다. WKS 그룹은 인쇄 분야에서 웹 오프셋과 매엽식 오프셋은 물론 디지털 인쇄와 후공정까지 제공하고 있다. 주문처리와 크로스미디어 전문성으로 포트폴리오를 다듬는 WKS 그룹은 전략적 주안점을 가지고 있는 인쇄 및 서비스 사업자이다.

 

왼쪽부터 오른쪽으로: 프레스룸 매니저 미구엘 보닐라, 프리프레스 수퍼바이저 리처드 피더스톤, 총괄 매니저 구스타브 세몬

 코네티컷의 트럼불 프린팅 (Trumbull Printing)에서는 하루가 끝나갈 때, 이 회사의 60,000 제곱피트짜리 최신 인쇄 시설이 바쁘게 돌아가기 시작한다. 이때는 지역 및 대학신문사부터 대형 정기 출판업체까지 트럼불의 고객들이 새로운 뉴스 카피를 막 마감하고 인쇄 준비 완료된 파일을 전송하기 시작하는 때이다. 시계침이 움직이기 시작하면, 1주일에 6 24시간 일할 만반의 태세를 갖춘 트럼불이 생산성을 높이기 시작한다.  

 

 출판인쇄 산업이 맞닥뜨리는 도전들을 감안했을 때, 이 회사가 비용 합리화와 인쇄 작업의 효율 및 출력 개선을 위해 운영에 짜 넣을 수 있는 모든 강점들은 큰 이점이 된다. 이는 특히 지난 몇 년 동안 트럼불이 중점을 둔 분야이다. 가장 최근인 2018, 이 회사는 멀티캠을 이용한 쿼드 테크 레지스터 유도 시스템 (Quad Tech Register Guidance System)을 설치했다. 커다란 프레스 전체에 걸쳐 일련의 카메라들과 모터들이 여기에 설치돼 있다. 이 장비는 통합 하드웨어 및 소프트웨어와 함께 프레스 오퍼레이터의 수동 개입 없이 보통의 프레스 인쇄 과정에서 일어나는 인쇄를 모니터링하고 자동 조정한다. 이렇게 자동화를 추가하면 프레스 런 과정에서 낭비되는 종이의 양을 줄일 수 있고 고객을 위한 품질 극대화를 도모할 수 있다.

 

이 회사의 온-프레스 등록 시스템이 그 일을 하기 전, 트럼불이 착수한 또 다른 투자가 있었는데, 이 또한 계속 실제 이익을 내고 있다. 트럼불은 몇 년 동안 습식 현상 판재를 썼지만, 지금이 무현상을 평가해볼 적기라고 판단했다.

트럼불의 프리프레스 책임자, 리처드 피더스톤은 “당시 우리 이미저가 사용연한 10년에 가까워지자 교체 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진취적인 기업으로서 우리는 항상 운영 전반에 걸쳐 합리화와 효율 증대를 위한 새로운 방식을 모색하고 있다. 코닥 SONORA 판재를 봤을 때, 건식 무현상 판재 운영이라는 아이디어가 매우 흥미로웠다.”라고 말했다.  

 

잠시 테스트 기간을 거친 후, 트럼불 프린팅은 모든 판재 제작을 코닥 SONORA 무현상 판재로 바꾸기로 결정했고, 아울러 새로운 코닥 GENERATION NEWS 플레이트세터도 두 개 추가하기로 결정했다.

 

피더스톤은 “SONORA 판재로 바꾸는 일은 간단했다. 특히 코닥으로부터 상당한 기술 지원을 받았던 덕이 컸다.”라고 말하며, “이 판재들과 새 CTP를 사용하기 시작하면서 우리 인쇄 공정이 받은 영향을 금방 알 수 있었다. 판재 현상기가 더 이상 필요 없어져 현상 관리에 드는 시간과 비용이 사라졌다.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그것이 우리 프레스에 잘 맞았다는 것이다. 그렇게 큰 변화를 하려고 할 때에는 어떤 것을 얻기 위해 다른 것을 희생하지 않아도 된다는 확신이 있어야 한다.”라고 덧붙였다.

 

촉박한 마감시한을 맞추는 것이 매우 중요한 산업에 종사하는 기업으로서, 트럼불은 SONORA 무현상 판재와 GENERATION NEWS 플레이트세터의 통합이 이상적인 조화였음을 알게 되었다. SONORA X X-N 판재는 인쇄업체의80%가 무현상으로 전환할 수 있게 설계되었으며, 취급, 생산성, 해상력 측면에서 언베이킹 현상 판재만큼의 성능을 낸다. GENERATION NEWS 플레이트세터는 고속, 고자동화 열 플레이트세터로, 시간 당 최대 300 판재까지 이미징을 할 수 있고, 최대 1,600 판재까지 작업에 배치할 수 있다. 모든 GENERATION NEWS 플레이트세터는 KODAK SQUARESPOT Imaging Technology를 이용해 원활한 인쇄 작업에 필요한 안정성과 품질을 확보한다.

 

 피더스톤은 습식 현상과 관계 있는 모든 절차를 없애버렸기 때문에, 우리 고객을 위한 총 처리시간을 개선할 수 있었다. 평균적으로 전송 버튼을 눌렀을 때부터 판재가 CTP에서 나와 프레스로 이동할 때까지 걸리는 시간을 약 15분가량 절감했다. 우리가 가진 GENERATION NEWS 플레이트세터는 훌륭히 작동했고, 놀랍도록 신뢰도 높았으며, 예전 기기보다 빨랐다. 코닥의 SQUARESPOT IMAGING 기술과 SONORA 판재, -프레스 등록 시스템의 조합으로 우리는 탁월한 인쇄 품질을 달성할 수 있었다.”라고 말을 맺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