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n Miyares

이 글은 패키징 관리 협회의 Ben Miyares씨의 특별 기고로 포스팅 되는 
스페셜 시리즈 파트 1입니다.
 

 

패키징은 항상 무언가를 보호하거나 인식하고 시장에 팔거나 수송하며 분배하는 등의 다양한 목적으로 존재해왔습니다. 세계화와 기술로 인해 변화되고 있는 사회에서 이런 근본적인 목적들은 변하지 않고 남아있습니다. 
실제로는 이전보다 그 의미가 훨씬 더 중요해졌죠. 하지만 패키징이 어떻게, 어디서, 왜 개발되고 제작되어왔는지에 대한 대답은 몇몇 산업 추세 변화에 따라서 변하는 중입니다. 

 
세계 인구통계

세계적 관점에서 보자면 패키징 수요는 늘어만 가고 있습니다. 선진국 시장에서 인구는 일반적으로 노령화 되고 있으며 이로 인해 의료 기기, 의약 품, 헬스케어 아이템의 수요 증가가 가속화되고 있습니다. 일본, 미국, 유럽의 많은 국가들에서, CPGs와 제약 회사들은 노령 인구의 소비 니즈를 충족시키기 위해 맞춤화 함으로서 나이든 소비자들에게 어필 할 수 있는 기능, 사이즈, 문구와 그래픽으로 소매업 패키징을 생산하는 데 열중하고 있습니다. 더 읽기 쉽고 친근해 보이는 라벨, 개폐가 더 쉬운 패키지 포맷, 적당한 힘으로 제거가 가능하면서도 오래 지속되는 접착제 그리고 사이즈가 커서 더 잡기 쉬운 뚜껑을 개발하기 위한 움직임도 그 일환의 하나입니다.

 

포장된 푸드 시장에서도 더 작아진 1인분 사이즈의 음식들의 종류가 갈수록 더 많아지고 있으며 채소가 담긴 캔이나 파우치처럼 포장된 음식 구성에서 더 많은 담백질을 함유한 인스턴트 제품들로의 변화가 일어나고 있습니다. 브라질,인도,러시아,중국과 같은 개발도상 시장에서는 다른 변화가 있습니다. 먼저 인구가 교외에서 도시로 유입됨에 따라 포장 제품에 대한 수요, 특히 포장 음식에 대한 수요는 극적으로 증가하고 있습니다. 이 것은 하나의 가정을 위해 음식을 생산하는 데 집중했던 노동자 인구가 “농장에서 공수되어” 나타나게 된 대한 당연한 결과입니다.



인구가 점차 도시에 집중화됨으로 수입은 늘어나고 포장 음식에 대한 수요도 역시 증가하고 있습니다. 제조업자의 관점에서 보자면 도시화 현상은 노동 비용을 증가시킵니다. 멕시코와 중국과 같은 시장에서 노동 비용의 증가 현상이 나타나면서 제조업은 노동비용이 더 낮은 베트남과 불가리아와 같은 시장으로 옮겨가고 있습니다. 일부의 경우에 “해외” 제조업 운용은 선진국으로 되돌아오고 있는데, “reshoring”으로 알려진 이 현상은 낮은 수송 비용을 통해 더 짧은 공급망으로 비용을 절약하는 계산을 바탕으로 하고 있습니다.






메인사진 제공: arbebuk on deviantART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