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nnifer Cisney

Chief Blogger, Rochester, New York, USA

 

 

드루파 행사장 코닥 부스에서 진행되는 K-Zone 세션은 코닥의 고객과 그들의 고객들을 혁신적인 프린팅의 선두 주자로 세워줍니다.

 

 

 Synergie Group의 대표 Terry Hannam과 그의 고객이자 Chokolit의 설립자인 Louis Barnett이 첫번째 K-Zone 세션을 열었습니다. Louis는 그가 어떻게 난독증, 통합 운동 장애, 계산력 장애, 단기 기억 상실증을 극복하고 12살이라는 어린 나이에 영국 최연소 기업가로서 Chokolit을 설립할 수 있었는지 그 흥미진진한 이야기를 풀어나갔습니다. 이제 스무살이 된 그는 높은 품질의, 환경 친화적인 초콜릿 기업가로 잘 알려져 있습니다.

 

 

Terry와 Louis는 Synergie Group이 어떻게 코닥 인쇄기로 출력한 패키지를 통해 Chokolit의 사업 성장에 도모했는가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었습니다. 그들은 코닥의 장비가 홍보 아이템으로 나누어 주기 위한 작은 견본과 같은 소량의 주문 패키지를 출력해내는데 어떻게 도움이 되었는지에 관해 공유하였습니다. 또한, 그들은 유명인사를 모시고 진행하는 대형 백화점의 특별 이벤트를 위해 맞춤형으로 독자적인 디자인을 제작하기도 했습니다.

 

 

 

그 후, 코닥 대표인 Antonio Perez가 Louis와 앉아 사업에 대한 이야기를 계속해서 진행해나가는 방식으로 K-Zone 세션이 이어졌습니다. Perez는 이 젊은 사업가에게 많은 감명을 받았고, 이들은 무대에서 내려와서도 얼마간 이야기를 이어나갔습니다.  

 

 

또 다른 코닥 고객인 Kern GmbH의 대표 Holger Kern이 그의 고객인 Piranjasoul의 대표 Florian Glesius와 함께 K-Zone 세션에 참여하였습니다.

 

 

Piranjasoul은 카페인 함량이 높고 설탕 함량은 낮은 Piranja 콜라를 생산합니다. 사실상, 콜라의 카페인은 Kern GmbH의 직원들의 높은 의욕을 고취시켜 저녁까지 열심히 일하게 합니다. 

 

 

Piranja 콜라는 소량의 각기 다른 디자인의 포스터가 필요했었습니다. Kodak NexPress를 통해 Kern은 이러한 고객 맞춤형 포스터를 제공할 수 있었고, 소다 상자 라벨에 혁신적인 3d 효과를 줄 수 있었습니다. 이는 신생 콜라 회사가 시장의 이목을 집중 시키는 데 큰 공헌을 했습니다.

 

 

K-Zone 세션이 끝난 후, 콜라와 초콜릿 기업가들은 서로 만남을 갖고 분명 많은 이야기를 공유하였을 것입니다. K-Zone의 모든 고객들은 2012 드루파와 코닥에 대한 그들의 인상과 느낌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뜨거운 열기를 내뿜는 논의의 장, 2012 드루파  K-Zone으로 오세요.

 

 

 

Pat Holloway

UK Marketing Manager GCG, Herts, UK

 

 

최근 인쇄 관련 행사에 참여했던 사람이라면 의심할 여지없이 Kodak K-Zone을 잘 알고 있을 것입니다. 이 쌍방향으로 이루어지는 행사 안의 또 다른 행사는 업계 최고의 그래픽 전문가들이 한데 모여 생각을 교환하고 현재 인쇄 업계 내에서 다루어지고 있는 핫이슈를 주제로 논의하는 코너입니다.

 

 

Kodak K-Zone은 지난 드루파 행사 때 굉장히 활기를 띤 논의 몇 가지를 진행했었고, 그렇기 때문에 여러분이 드루파 행사장에서 절대로 놓쳐서는 안될 코너입니다.

 

K-Zone 코너는 먼저 코닥 고객들의 예리한 시각을 그대로 담아낸 발표로 시작될 것입니다. 발표를 통해 코닥 고객들은 그들이 어떻게 혁신적인 기술을 채택하여 사업 성장에 박차를 가했는지, 코닥이 어떠한 방식으로 사업 발전에 도움을 제공했는지에 대한 이야기를 공유할 것입니다.

 

 

시장 집중 조명(The Market Spotlight) 세션에서는 고객들, 산업 전문가, 전문 분석가들이

모여 최근 경향과 혁신에 대해 논의할 것입니다.

 

여느 때와 마찬가지로, K-Zone은 모든 참가자들에게 도움이 될 만한 다양한 세션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오후 제품 세션에서는 코닥 전문가들이 다음과 같은 주제를 다룰 것입니다:

 

코닥이 상업 프린팅 시장에서 제공해야 할 것은 무엇인가:

 

  • Prosper Platform Innovations

  • 오프셋과 디지털의 만남- 제품 효율성과 이익 증가시키기

  • 시대가 변하고 있다! 당신의 플레이트와 CTP는 안녕하십니까?

  • Cut-sheet Digital Solutions

 

코닥이 패키지 시장에서 제공하는 것:

 

  • 패키징 융통성과 공존하는 효율성

  • 전 세계적으로 브랜드 보호하기

  • 당신의 플렉소 프린팅을 더욱 효율적으로, 더욱 임팩트있게

  • 접는 카튼 용지 시장

  • 프리프레스 시스템의 잠재력을 발휘하라

 

코닥의 출판 포트폴리오

 

  • 대량 디지털 책 프린팅

  • 신문 양식 발전시키기

 오후 느지막하게, 코닥의 일부 주요 파트너들은 시장에 대한 그들의 견해를 공유하기 위해 무대에 오를 것입니다. 더 이상 언급하지는 않겠습니다. 그들의 이야기를 직접 들어보십시오.

 

 

K-Zone 전체 시간표를 체크 하여 여러분이 종사하고 있는 분야의 발표나 논의를 놓치지 마십시오.

 

드루파 행사장, 특히 코닥 부스와 K-Zone에서 여러분을 만나 뵙기를 고대합니다!

 Hall 5, F09-1 코닥 부스에 방문해주십시오!

 

 



Frank Maeder






Practice Lead, Kodak MarketMover Business Advantage Solutions







Label Expo에서의 며칠은 저희가 올해 가장 큰 전시회에 참여했다는 것을 다시 한 번 확인 시켜주었으며 둘째 날엔 멋진 12,000여분의 방문객들이 와주셨고 가장 바쁜 날이었습니다! 올 해 코닥은 한 층 강화된 제품 품질뿐 만 아니라 더 나은 프로세스 컨트롤을 제공해 주는 혁신적인 기술들로 소비자를 위한 솔루션과 쇼케이스를 통해 엔드 투 엔트 컨셉을 시연해 보일 예정입니다. 그리고 이것은 굉장히 큰 사건입니다. 왜냐하면 플렉소에 대한 엄청난 문화적 변화의 시작을 의미하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일반적인 상황에서의 패키징 프린팅과 특별한 상황에서의 플렉소그래픽 프린팅은 아주 복잡한 특성과 많은 변동성을 포함하기 때문에 아주 특별한 프린팅 프로세스에서만 빈번하게 감지되었습니다. 전시장에서 시연되고 있는 저희 Kodak Flexcel NX 기술은 이러한 가변성의 일부를 없애고 (아마도 최초로) 서비스 공급자들이 선호하는 제조 방식의 전통적인 “장인” 철학으로부터 벗어날 수 있게 해주었습니다. 그리고 새롭게 발견한 컨트롤 방식은 더 나은 생산 비용 컨트롤과 사이클 타임의 감소, 이 두 가지 모두는 프린트 공급자와 그들의 brand owner 고객들에게 이러한 기회가 제공되었을 때 아주 좋은 소식이 될 것입니다.



현 상황에서 최적화 프로세스를 확장시킬 수 있는 기회와 더 나은 프로세스를 위해 도울 수 있는 운용법을 찾는 것 이외에도 프리프레스는 자연스럽게 다음 단계로 넘어갑니다. 자, 그럼 예를 한 번 들어볼까요? 여러 해에 걸쳐 다른 프린트 분분에 폭넓게 적용돼 왔던 자동화는 또 다시 플렉소를 교묘히 비켜나갔습니다. 충분한 지속성을 찾아낼 수 있다면 가변성은 자동화되기는 어렵습니다. 하지만 요즈음 지능 자동화 기술과 특히 저희 Prinergy Rules Based Automation (RBA) engine은 상당히 복잡한 시나리오들 속에서도 충분히 유연하게 자동화를 실행시킬 수 있게 되었습니다.


위의 내용을 설명해보자면, RBA 사용자들은 조건부 논리와 프로세스(전형적인 MIS/ERP system)에서 더 많은 정보를 찾아낼 수 있습니다. 이 프로세스에서 어떤 반복적인 임무를 자동화함으로써 엄청난 진짜 가치를 제공할 수 있다는 것입니다.다시 말씀드리지만 이것은 단지 하나의 예시일 뿐입니다. 제조시 방법론을 적용하는 것에 대한 이점들은 단지 프린트 혹은 프리프레스만이 아니라 프린트 운용의 모든 부분을 통틀어 레버리지 될 수 있고 플렉소는 자신의 장점을 잘 찾아갈 수 있게 될 것입니다.


코닥은 업계 전문가와 수행 능력뿐만 아니라 기술들도 가지고 있습니다. Label Expo의 hall 9에 있는 부스에서 그 가능성에 대해 토론하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굉장히 흥미로운 시간이었구요! 


여기 저희 부스에서 펼쳐진 K-Zone Panel Discussions에 대한 세부 내용이 담겨 있으니 확인해 주시기 바랍니다.



Todd Bigger






Current Marketing Offset Solutions, Rochester, NY, USA







Graph Expo 전시회에서 나와 제 사무실에서 쉬고 있을 때 저는 이번 주 행사에 서 전달할 핵심 메시지와 고객 상호작용에 대해 고민해야만 했습니다.


제가 얼마나 많이 Graph Expo에 갔던지 간에 전시회장 부스를 계획하고 설치하고 매일 관리운영하기 위한 노력은 항상 저를 놀라게 합니다. 만약 한 번도 그런 일을 해보지 않았다면 그것은 휴일 저녁식사를 준비하는 것과 비슷합니다. 30분밖에 걸리지 않는 식사를 위해 몇 시간 동안 손님 맞을 준비를 하고 요리를 하고 청소를 하는 것이죠.


첫 번째 손님을 맞이하기 위해 기다리다 거대한 이렉터 세트가 어떻게든 하나의 엄청난 작품으로 합쳐지는 것처럼 상자 더미, 카펫, 벽들로 텅 빈 행사장이 활기를 띄게 되고 결국 노동의 결실이 맺어지는 것은 정말 놀라운 일입니다.


제가 행사장 주변을 돌아다닐 때 판매 회사가 내건 메시지가 비슷한 걸 보면 매우 흥미롭습니다. 과거 몇 년 전보다도 저희는 고객들의 효율성, 비용, 수익성 그리고 프린트의 가치 추구를 향상시키는 것에 대부분 초점을 맞추었습니다. 강력한 고객 중심의 접근은 보기에는 굉장한 것처럼 보이지만 최근 계속된 불경기 상황 속에서 명백히 계약은 계약일 뿐입니다.



사실 많은 대화 속에서 저는 고객들과 함께 공유 했던 “여러분은 마침내 가졌습니다.”라는 코멘트는 한 가지 이상의 울림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저명한 출판 프린트업계 종사자와의 대화에서 그들은 저에게 Thermal Direct Plates로 바꾸는 것으로 자신들 회사에 연 50만 달러 이상을 절약해 준다고 말했습니다. 예, 저도 압니다. 그들에게 재차 물어봐야만 했으니까요. 또 다른 대화에서 북동지역에 위치한 큰 상업 프린트업자는 제게 Thermal Gold에서 Trillian SP Plates로 바꾸는 것으로 화학물질 사용을 최대 67%까지 감소시킬 수 있고 전반적인 프로세싱 시간을 개선시키며 Oven, 부수적인 장비를 제거함으로써 공간을 확보할 수 있게 됩니다. 그리고 화학 저장창고는 디지털 프레스를 놓을 수 있는 공간이 나오게 됩니다. 저희의 비전, 메시지 그리고 제품들이 저희 고객들에게 실제로 만질 수 있고 인지할 수 있는 이익을 가져다는 주는 일은 항상 기쁩니다.


참석자들에게 가장 와 닿을 수 있는 가장 강력한 메시지 중 하나는 환경에 대한 이익뿐만 아니라 고객들의 실질적인 이익을 가져다 줄 수 있는 지속가능한 제품과 서비스를 소개하는 것입니다. 저희는 환경을 위해 향상된 풋프린트(발자국’이라는 말이 환경 보전과 관련해 ‘생태발자국(ecological footprint)’이란 표현 등으로 확대되었다. 생활에 필요한 자원을 얻기 위해 필요한 토지 영역을 뜻한다.)에 대해 내부적 및 외부적으로 마케팅 이점들을 얻는 동안 그들의 조직에서 효율성과 수익성을 향상시킬 수 있다는 것을 고객들에게 보여주기 위해 빠르게 성장중인 KODAK Trillian SP Thermal Plates와 KODAK Thermal Direct Non Process Plates 뿐만 아니라 새로 런칭된 KODAK 400 xLo Chemistry System의 기능을 보여주었습니다. 저희는 화학물질 사용에 대한 더 높은 기준을 제시했고 지속가능성 메시지는 부스의 가장 바쁜 코너에 걸려 있었고 고객들은 이 솔루션들의 가치에 대해 확실히 알 수 있게 됐습니다. 
 
 The Business Benefits of Sustainability에 초점이 맞춰진 토론에서 InfoTrends의 Lisa Cross와 여러분이 함께 만나는 자리인 전시회장에서 라이브로 진행되고 있는 K-Zone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수 있었습니다. 이제는 다행스럽게도 이 영상이 항상 YouTube에 올라와 있어 제 어머니께서도 이것을 매우 자랑스럽게 여기십니다.




시카고 일정의 대부분은 바빴지만 굉장히 성공적이었습니다. 지금 현재 그리고 미래의 고객들과 함께 이야기 나눌 수 있는 기회와 코닥이 고객들에게 줄 수 있는 이익들과 기회들을 공유하는 일은 제 일을 정말 놀랍게 만들어 주었습니다.


이제 저의 목소리를 회복시키기 위해 며칠 동안은 쉬어야 합니다. 그리고 나서 의 가장 큰 일들을 준비할 때 이 신나는 일을 다시 처음부터 시작할 것입니다. 만일 여러분이 이 계획에 동참하길 원하신다면 제게 여러분의 아이디어와 응원을 보내주십시오 – DRUPA 전시회에서 뵙겠습니다!



David Croft







Hemel HempsteadUK






K-Zone에 있는 코닥 부스를 찾아갔을 때 저는 코닥 부스가 매우 많은 사람들로 북적거리는 것을 볼 수 있었습니다. 이는 이번 행사가 여러 가지 면에서 성공적이라는 것을 입증해주는 한편 조직구성원들은 방문객들이 많이 올 수 있도록 일을 잘 처리해주었으며 전시자들 또한 자신들의 부스에 엄청난 공을 들여 햇빛이 잘 비치도록 했습니다.( hall 9에는 창문이 없었다는 걸 지금에서야 알았지만요...^^;)




제 소견으로 말씀드릴 것 같으면 진심으로 안도했고 자랑스러웠습니다.


안도할 수 있었다는 것은 행사 전 주에는 항상 조급해 보였는데 막상 행사 당일에는 평소 그랬던 것 마냥 모든 것이 모양새를 잘 잡고 있었다는 의미입니다.

자랑스러웠다는 것은 새로운 Kodak Packaging Brand의 런칭과 판매 팀이 고객들과 활동적으로 맡은 바 임무를 잘 수행하고 저희가 여기서 하는 모든 일…즉 판매를 자랑스러울만치 훌륭히 해냈다는 의미입니다.


만일 여러분이 제가 무엇에 대해 얘기하고 있는지 궁금하시다면 이번 포스팅은 여러분을 위한 것입니다. 저희가 부스에서 발표했던 내용을 다음 영상에 일부 담아보았으며 K-Zone 발표자들과 함께 인터뷰한 내용 역시 담아보았습니다. 여러분은 이곳에서 K-Zone 주제에 대한 세부적인 내용을 찾아보실 수 있을 겁니다.





곧 저희 YouTube channel에 K-Zone과 관련한 내용을 추가적으로 담을 예정이며 여러분은 또한 저희 고객들이 얘기하는 것을 들을 수 있을 것입니다. 만일 여러분이 저희 공식 트위터(@KodakIdigPrint )나 제 개인 트위터(@DACroft)를 팔로우하신다면 저희가 적절한 때에 링크주소와 함께 몇 개의 트윗을 보내드릴 것입니다.


이번 행사를 보러 오셨던 분들이라면 왜 이렇게 호들갑들을 떠는지 확인해볼 수 있으셨을 겁니다. 이 포스트에 코멘트를 남기시고 hall 9 F70에 있는 코닥 부스로 저를 찾아오셨던 분들께는 제가 맥주 한 잔씩을 대접해 드렸습니다. 그렇지만 와플은 없었으니 기대하셨던 분들은 조금 실망하셨을 지도 모르겠습니다. 대신 개인적으로 전시회 투어를 시켜드렸으니 만회할 수 있는 기회가 되지 않았나 싶습니다.




Jonathan Ghent






Digital Print Evangelist, Rochester, NY, USA
(디지털 프린트 전도사, 로체스터, 뉴욕, 미국)




이번 기사는 연속기획 3부작 『Graph Expo 2011 - Kodak부스 현장을 찾다!』마지막 편 입니다.



Graph Expo K-Zone의 모든 것은 Graph Expo 페이지를 따라 가십시오.

그리고 여기 첫째 날둘째 날의 하이라이트가 있습니다.





개인화된 다이렉트 마케팅

Tribune Direct에 Tim Street는 다이렉트 마케팅이 어떻게 개인화되고 성공의 금자탑을 쌓아가는 코닥의 디지털 프린팅 솔루션을 어떻게 이끌어나 갈 수 있는지에 대해 설명합니다. InfoTrends에 Jim Hamilton과 코닥의 Bob Barbera가 사회를 맡아 진행했습니다.







오늘날, 프린트 전문직의 지속가능성
Alcom에 Doug Yaeger는 프린트의 환경 지속가능성과 이익과 비용의 균형을 맞추는 최근의 트렌드를 포함한 마케팅 서비스 공급자들의 환경 지속가능성에 대한 이점들에 대해 논의 했습니다. 코닥의 Rick Mazur가 사회를 맡아 진행했습니다.







Precision Marketing(정밀마케팅)을 위한 장(場)을 마련하다.

H.O.T. Printing and Graphics에 Cindy Hauff는 어떻게 정밀 마케팅이 H.O.T.의 비즈니스를 더 나은 방향으로 변화시켰는지에 대해 그리고 어떻게 코닥이 그들의 성공에 중요한 역할을 맡고 있는지에 대해 설명했습니다. 코닥의 Bob Barbera가 사회를 맡아 진행했습니다.






Jonathan Ghent






Digital Print Evangelist, Rochester, NY, USA
(디지털 프린트 전도사, 로체스터, 뉴욕, 미국)



이번 기사는 연속기획으로 총 3편에 걸쳐 Graph Expo 2011 - Kodak부스 현장을 찾다!』가 게재됩니다.



<Graph Expo 2011 – 첫째 날 – K-Zone 세션 요약>
...더 보기




eyThink.com CEO 를 만나보세요.

Cary Sherburne은 올해의 WhatTheyThink.com Print CEO인 Alpha Graphics 의 Kevin Cushing를 인터뷰했습니다. Cushing은 성공적인 CEO가 되기 위한 자신만의 생각을 공유했습니다.






통합 프린트와 비즈니스 워크플로우 : 수익성의 열쇠

EFI에서 Modern Litho와 Andy Booth의 Jim Tomblinson은 워크플로우 통합과 자동화의 중요성에 대해 논의했습니다. 코닥의 Nick Benkovich 가 사회를 맡아 진행했습니다.






코닥 그래픽 사용자 협회 : 커뮤니티의 힘

GUA 회원인 HC Miller에 Tom Clifford, EFI에 Marc Olin 그리고 The Bureau에 ohn Henderson은 사용자 그룹과 동종업계 관계자들과의 상호작용의 중요성과 관련한 이점들에 대해 의했습니다. 코닥의 Jon Bracken이 사회를 맡아 진행했습니다.




+ Recent posts